|Home | 설교 | 목회 칼럼 | 신학상식 |성경개론(O.T) | 성경개론(N.T) | 속독성경 | 자유게시판 | 영혼의 쉼터 | 매일아침큐티 | 교회와이단 | 관리자


교회와 이

 

 

 

 


[개역개정] 잠언 26장
esther  2018-05-08 16:12:11 hit: 94



    ⚫잠언 26장⚫

    1. 미련한 자에게는 영예가 적당하지 아니하니 마치 여름에 눈 오는 것과 추수 때에 비 오는 것 같으니라
        Like snow in summere or rain in harvest, honor is not fitting for a fool.

    2. 까닭 없는 저주는 참새가 떠도는 것과 제비가 날아가는 것 같이 이루어지지 아니하느니라
        Like a fluttering sparrow or a darting swallow, an undeserved curse does not come to rest.

    3. 말에게는 채찍이요 나귀에게는 재갈이요 미련한 자의 등에는 막대기니라
        A whip for the horse, a halter for the donkey, and a rod for the backs of fools!

    4. 미련한 자의 어리석은 것을 따라 대답하지 말라 두렵건대 너도 그와 같을까 하노라
        Do not answer a fool according to his folly, or you will be like him youself.

    5. 미련한 자에게는 그의 어리석음을 따라 대답하라 두렵건대 그가 스스로 지혜롭게 여길까 하노라
        Answer a fool according to his folly, or he will be wise in his own eyes.

    6. 미련한 자 편에 기별하는 것은 자기의 발을 베어 버림과 해를 받음과 같으니라
        Like cutting off one’s feet or drinking violence is the sending of a message by the hand of a fool.

    7. 저는 자의 다리는 힘 없이 달렸나니 미련한 자의 입의 잠언도 그러하니라
        Like a lame man’s legs that hang limp is a proverb in the mouth of a fool.

    8. 미련한 자에게 영예를 주는 것은 돌을 물매에 매는 것과 같으니라
        Like tying a stone in a sling is the giving of honor to a fool.

    9. 미련한 자의 입의 잠언은 술 취한 자가 손에 든 가시나무 같으니라
        Like a thornbush in a drunkard’s hand is a proverb in the mouth of a fool.

    10. 장인이 온갖 것을 만들지라도 미련한 자를 고용하는 것은 지나가는 행인을 고용함과 같으니라
         Like an archer who wounds at random is he who hires a fool or any passer-by.

    11. 개가 그 토한 것을 도로 먹는 것 같이 미련한 자는 그 미련한 것을 거듭 행하느니라
         As a dog returns to its vomit, so a fool repeats his folly.

    12. 네가 스스로 지혜롭게 여기는 자를 보느냐 그보다 미련한 자에게 오히려 희망이 있느니라
         Do you see a man wise in his own eyes? There is more hope for a fool than for him.

    13. 게으른 자는 길에 사자가 있다 거리에 사자가 있다 하느니라
         The sluggard says, “There is a lion in the road, a fierce lion roaming the streets!”

    14. 문짝이 돌쩌귀를 따라서 도는 것 같이 게으른 자는 침상에서 도느니라
         As a door turns on its hinges, so a sluggard turns on his bed.

    15. 게으른 자는 그 손을 그릇에 넣고도 입으로 올리기를 괴로워하느니라
         The sluggard buries his hand in the dist; he is too lazy to bring it back to his mouth.

    16. 게으른 자는 사리에 맞게 대답하는 사람 일곱보다 자기를 지혜롭게 여기느니라
         The sluggard is wiser in his own eyes than seven men who answer discreetly.

    17. 길로 지나가다가 자기와 상관 없는 다툼을 간섭하는 자는 개의 귀를 잡는 자와 같으니라
         Like one who seizes a dog the ears is a passer-by who meddles in a quarrel not his own.

    18. 횃불을 던지며 화살을 쏘아서 사람을 죽이는 미친 사람이 있나니
         Like a madman shooting firebrands or deadly arrows

    19. 자기의 이웃을 속이고 말하기를 내가 희롱하였노라 하는 자도 그러하니라
         is a man who deceives his neighbor and says, “I was only joking!”

    20. 나무가 다하면 불이 꺼지고 말쟁이가 없어지면 다툼이 쉬느니라
         Without wood a fire goes out; without gossip a quarrel dies down.

    21. 숯불 위에 숯을 더하는 것과 타는 불에 나무를 더하는 것 같이 다툼을 좋아하는 자는 시비를 일으키느니라
         As charcoal to embers and as wood to fire, so is a quarrelsome man for kindling strife.

    22. 남의 말 하기를 좋아하는 자의 말은 별식과 같아서 뱃속 깊은 데로 내려가느니라
         The words of a gossip are like choice morsels; they go down to a man’s inmost parts.

    23. 온유한 입술에 악한 마음은 낮은 은을 입힌 토기니라
         Like a coating of glaze over earthenware are fervent lips with an evil heart.

    24. 원수는 입술로는 꾸미고 속으로는 속임을 품나니
         A malicious man disguises himself with his lips, but in his heart he harbors deceit.

    25. 그 말이 좋을지라도 믿지 말 것은 그 마음에 일곱 가지 가증한 것이 있음이니라
         Though his speech is charming, do not believe him, for seven abominations fill his heart.

    26. 속임으로 그 미움을 감출지라도 그의 악이 회중 앞에 드러나리라
         His malice may be concealed by deception, but his wickedness will be exposed in the assembly.

    27. 함정을 파는 자는 그것에 빠질 것이요 돌을 굴리는 자는 도리어 그것에 치이리라
         If a man digs a pit, he will fall into it; if a man rolls a stone, it will roll back on him.

    28. 거짓말 하는 자는 자기가 해한 자를 미워하고 아첨하는 입은 패망을 일으키느니라
         A lying tongue hates those it hurts, and a flattering mouth works ruin.


[개역개정] 잠언 27장
[개역개정] 잠언 25장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ChanBi

서춘웅 목사[Rev. David Suh]

Best view at 1280x1024 ◇ 2008ⓒ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