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설교 | 목회 칼럼 | 신학상식 |성경개론(O.T) | 성경개론(N.T) | 속독성경 | 자유게시판 | 영혼의 쉼터 | 매일아침큐티 | 교회와이단 | 관리자


 

 

 

 


[개역개정] 에스겔 1장
esther  2019-08-28 20:38:21 hit: 135



    ●에스겔 1장●

    1. 서른째 해 넷째 달 초닷새에 내가 그발 강 가 사로잡힌 자 중에 있을 때에 하늘이 열리며
        하나님의 모습이 내게 보이니
        In the thirtieth year, in the fourth month on the fifth day, while I was among the exiles by the
        Kebar River, the heavens were opened and I saw visions of God.

    2. 여호야긴 왕이 사로잡힌 지 오 년 그 달 초닷새라
        On the fifth of the month--it was the fifth year of the exile of King Jehoiachin--

    3. 갈대아 땅 그발 강 가에서 여호와의 말씀이 부시의 아들 제사장 나 에스겔에게 특별히 임하고
        여호와의 권능이 내 위에 있으니라
        the word of the LORD came to Ezekiel the priest, the son of Buzi, by the Kebar River in the land
        of the Babylonians. There the hand of the LORD was upon him.

    4. 내가 보니 북쪽에서부터 폭풍과 큰 구름이 오는데 그 속에서 불이 번쩍번쩍하여 빛이 그 사방에 비치며
        그 불 가운데 단 쇠 같은 것이 나타나 보이고
         I looked, and I saw a windstorm coming out of the north--an immense cloud with flashing lightning
        and surrounded by brilliant light. The center of the fire looked like glowing metal,

    5. 그 속에서 네 생물의 형상이 나타나는데 그들의 모양이 이러하니 그들에게 사람의 형상이 있더라
        and in the fire was what looked like four living creatures. In appearance their form was that of a man,

    6. 그들에게 각각 네 얼굴과 네 날개가 있고
        but each of them had four faces and four wings.

    7. 그들의 다리는 곧은 다리요 그들의 발바닥은 송아지 발바닥 같고 광낸 구리같이 빛나며
        Their legs were straight; their feet were like those of a calf and gleamed like burnished bronze.

    8. 그 사방 날개 밑에는 각각 사람의 손이 있더라 그 네 생물의 얼굴과 날개가 이러하니
        Under their wings on their four sides they had the hands of a man. All four of them had faces and wings,

    9. 날개는 다 서로 연하였으며 갈 때에는 돌이키지 아니하고 일제히 앞으로 곧게 행하며
         and their wings touched one another. Each one went straight ahead; they did not turn as they moved.

    10. 그 얼굴들의 모양은 넷의 앞은 사람의 얼굴이요 넷의 오른쪽은 사자의 얼굴이요
         넷의 왼쪽은 소의 얼굴이요 넷의 뒤는 독수리의 얼굴이니
         Their faces looked like this : Each of the four had the face of a man, and on the right side each had
         the face of a lion, and on the left the face of an ox; each also had the face of an eagle.

    11. 그 얼굴은 그러하며 그 날개는 들어 펴서 각기 둘씩 서로 연하였고 또 둘은 몸을 가렸으며
         Such were their faces. Their wings were spread out upward; each had two wings, one touching
         the wing of another creature on either side, and two wings covering its body.

    12. 영이 어떤 쪽으로 가면 그 생물들도 그대로 가되 돌이키지 아니하고 일제히 앞으로 곧게 행하며
         Each one went straight ahead. Wherever the spirit would god, they would go,
         without turning as they went.

    13. 또 생물들의 모양은 타는 숯불과 횃불 모양 같은데 그 불이 그 생물 사이에서 오르락내리락 하며
         그 불은 광채가 있고 그 가운데에서는 번개가 나며
         The appearance of the living creatures was like burning coals of fire or like torches. Fire moved
         back and forth among the creatures; it was bright, and lightning flashed out of it.

    14. 그 생물들은 번개 모양 같이 왕래하더라
         The creatures sped back and forth like flashes of lightning.

    15. 내가 그 생물들을 보니 그 생물들 곁에 있는 땅 위에는 바퀴가 있는데 그 네 얼굴을 따라 하나씩 있고
         As I looked at the living creatures, I saw a wheel on the ground beside
         each creature with its four faces.

    16. 그 바퀴의 모양과 그 구조는 황옥 같이 보이는데 그 넷은 똑같은 모양을 가지고 있으며
         그들의 모양과 구조는 바퀴 안에 바퀴가 있는 것 같으며
         This was the appearance and structure of the wheels : They sparkled like chrysolite, and all
         four looked alike. Each appeared to be made like a wheel intersecting a wheel.

    17. 그들이 갈 때에는 사방으로 향한 대로 돌이키지 아니하고 가며
         As they moved, they would go in any one of the four directions the creatures faced;
         the wheels did not turn about as the creatures went.

    18. 그 둘레는 높고 무서우며 그 네 둘레로 돌아가면서 눈이 가득하며
         Their rims were high and awesome, and all four rims were full of eyes all around.

    19. 그 생물들이 갈 때에 바퀴들도 그 곁에서 가고 그 생물들이 땅에서 들릴 때에 바퀴들도 들려서
         when the living creatures moved, the wheels beside them moved; and when the living
         creatures rose from the ground, the wheels also rose.

    20. 영이 어떤 쪽으로 가면 생물들도 영이 가려 하는 곳으로 가고 바퀴들도 그 곁에서 들리니
         이는 생물의 영이 그 바퀴들 가운데에 있음이니라
        Wherever the spirit would go, they would go, and the wheels would rise along with them,
         because the spirit of the living creatures was in the wheels.

    21. 그들이 가면 이들도 가고 그들이 서면 이들도 서고 그들이 땅에서 들릴 때에는 이들도
         그 곁에서 들리니 이는 생물의 영이 그 바퀴들 가운데에 있음이더라
         When the creatures moved, they also moved; when the creatures stood still, they also stood still;
         and when the creatures rose from the ground, the wheels rose along with them,
         because the spirit of the living creatures was in the wheels.

    22. 그 생물의 머리 위에는 수정 같은 궁창의 형상이 있어 보기에 두려운데 그들의 머리 위에 펼쳐져 있고
         Spread out above the heads of the lving creatures was what looked like an expanse,
         sparkling like ice, and awesome.

    23. 그 궁창 밑에 생물들의 날개가 서로 향하여 펴 있는데 이 생물은 두 날개로 몸을 가렸고
         저 생물도 두 날개로 몸을 가렸더라
         Under the expanse their wings were stretched out one toward the other,
         and each had two wings covering its body.

    24. 생물들이 갈 때에 내가 그 날개 소리를 들으니 많은 물 소리와도 같으며 전능자의 음성과도 같으며
         떠드는 소리 곧 군대의 소리와도 같더니 그 생물이 설 때에 그 날개를 내렸더라
         When the creatures moved, I heard the sound of their wings, like the roar of rushing waters, like the
         voice of the Almighty, like the tumult of an army. When they stod still, they lowered their wings.

    25. 그 머리 위에 있는 궁창 위에서부터 음성이 나더라 그 생물이 설 때에 그 날개를 내렸더라
         Then there came a voice from above the expanse over their heads as they stood with lowered wings.

    26. 그 머리 위에 있는 궁창 위에 보좌의 형상이 있는데 그 모양이 남보석 같고 그 보좌의 형상 위에
         한 형상이 있어 사람의 모양같더라
         Above the expanse over their heads was what looked like a throne of sapphire,
         and high above on the throne was a figure like that of a man.

    27. 내가 보니 그 허리 위의 모양은 단 쇠 같아서 그 속과 주위가 불 같고 내가 보니 그 허리 아래의 모양도
         불 같아서 사방으로 광채가 나며
         I saw that from what appeared to be his waist up he looked like glowing metal, as if full of fire,
         and that from there down he looked like fire; and brilliant light surrounded him.

    28. 그 사방 광채의 모양은 비 오는 날 구름에 있는 무지개 같으니 이는 여호와의 영광의 형상의 모양이라
         내가 보고 엎드려 말씀하시는 이의 음성을 들으니라
         Like the appearance of a rainbow in the clouds on a rainy day, so was the radiance aroun him.
         This was the appearance of the likeness of the glory of the LORD. When I saw it,
         I fell facedown, and I heard the voice of one speaking.


[개역개정] 에스겔 2장
[개역개정] 예레미야애가 5장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ChanBi

서춘웅 목사[Rev. David Suh]

Best view at 1280x1024 ◇ 2008ⓒ All Rights Reserved.